[호주워킹홀리데이] 준비 D-57 호주 골드코스트 편도 항공권 예약 완료(feat. 젯스타 항공)

>

안녕하세요, 다야입니다.​*호주 출국까지 57일을 앞두고 있던 날의 기록+현재의 기록을 섞은 글입니다.*​​[호주 워킹홀리데이 출국 날짜 설정하기]여러분은 출국 날짜를 정하셨과인요?요즘 코로과인 바이러스 때문에 출국을 망설이거과인 오히려 출국 금지가 있기 전에빨리 출국하겠다는 분들이 계신 것 같습니다.​저도 인도에 있을 때 대구에서 신천지라는 집단에 의해서 코로과인 바이러스가 크게 확산되었다는 소식을 전해 들었습니다.갑자기 코로과인 바이러스 확진자의 수가 급증했고,사람들은 더 움츠러들게 된 일이었습니다.​여행사 측에서도 대부분의 여행 일정이 취소되면서 경제가 침체되고사람들은 밖으로 과인오는 것을 최소화하고 있습니다…학생들은 학교 등교 일정이 연기가 되고 있고,저도 제가 공부하는 모임의 일정이 변경되면서 한국에서는 참석을 못 하게 되었습니다.​이 문재는 국내에서만 우려될 부분이 아닙니다.이렇게 한국에서 코로과인 바이러스 확진자가 늘어과인면자연스럽게 해외에서 한국인 입국 거부가 일어날 수도 있기 때문이에요.​고로 아직 문재가 없을 때 빨리 출국할까 생각도 들고,차라리 잠잠해지기를 기다리고 가는 생각도 듭니다.​저는 기위 비행기 표를 예매했고, 이제 앞으로 13일 남았습니다.이제 와서 변경하기도 그렇고,일단 가보기로 결정했읍니다:)​​[젯스타 서울() 골드코스트 취항]

>

출국할지 생각을 오래 했음니다.원래 작년 10월 재펜 워홀 출국 계획이 었다.가 취소하면서여름 늦게 호주 워홀을 방안했고, 저는 세컨드 비자가 필요해서 농장에서 일을 해야 하는데겨울에는 오프라 일을 못할 실현성이 있다고 합니다.​그러므로 3월부터 농장에 일이 있어서 (물론 피크는 5월입니다니다만) 3월 출국으로 잡고마침 젯스타에서 서울(인천) 골드코스트 취항 소식을 들었음니다.직항이면서도 저렴한 가격이라 쭝국이자신 홍콩, 대만 등에서 환승하는 것보다 편하겠다 싶어서즉시 예약을 했음니다.​

>

저는 3월 11일 야간 10시 15분에 출발하는 항공편을 예약했읍니다.골드코스트 현지 시간으로 8시 30분에 도착하는 여정입니다.직항이고 밤 시간이라 한숨 자면 도착할 것 같아서 저에게는 딱 좋은 일정이었읍니다.

>

물론 저가 항공은 오직 표값만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고,나머지는 추가하면 정스토리­결국 도찐개찐이라는 단점이 있음니다.​기본이 기내 수화물 7kg이라서 저는 그 외에 추가했음니다.일단 위탁 수화물은 25kg으로 했음니다. 추가 금액 43,000원입니다.그렇기­때문에 좌석은 앞 좌석으로 23,000원을 내고 추가했음니다.장때때로을 탑승하는 만큼 편안하게 가자는 소견이었어요.그렇기­때문에 기내식을 추가하지 않았음니다. 밤이기도 하고, 채식이라..비행기에서 제공되는 채식은 맛이….. ㅎ………. 요기까지 하겠음니다.​그러므로 총 30만 원 미만이 나왔음니다.솔직히 이 가격은 중간에 스탑오버가 있는 항공편보다도 저렴할것이다.제가 원하는 번들로 추가 구입을 해도 저렴하고, 직항이라는 점이 장점인 것 같아요.​

>

젯스타 항공의 아쉬운 점은 브리즈번 직항이 없다는 것입니다.저는 브리즈번 Burpengary로 가야 해서 이동만 3때때로.. ㅎ…시작부터 고생길이 훤한 감정이지만 브리즈번까지만 가면 픽업을 받을 수 있어서 힘내보려고요.​13일 후면 호주로 떠본인게 됩니다.기대가 많이 되네요.​​#호주 #워킹홀리데이 #호주워킹홀리데이 #호주워홀 #워홀 #워홀로 #예비워홀로 #호주예비워홀로#호주항공권 #항공권예약 #호주항공권예약 #젯스타항공 #골드코스트 #신규취항 #3월출국